작가별 약력 Profile

平野啓一郞 HIRANO KeiichirŌ히라노 게이치로
Novelist. Born in 1975 in Japan. Hirano published his first novel in 1998 and won the Akutagawa Prize the next year as one of the youngest winners ever at the age of 23. For Hirano’s use of elegant, classical language and profound knowledge of European history, He is often called as "next Yukio Mishima". He has received Education, Science and Technology Ministers Art Encouragement Prize and Prix Deux Magots Bunkamura. His works include L'Eclipse, The Only Form of Love(2008), and Dawn(2009). His latest work is At the End of the Matinee(2016).

소설가. 1975년 일본 출생. 1998년 등단 한 다음해인 23세에 『일식』으로 아쿠타가와상을 최연소로 수상하면서 일본 문학계에 자리매김한다. 유려하고 고전적인 언어와 문장, 유럽역사에 대한 해박한 지식은 ‘미시마 유키오의 재래’라는 문단의 호평을 이끌어 냈다. 예술선장 문부과학대신 신인상과 분카쿠라 두마고상 등 다수의 문학상을 수상하였다. 주요 작품으로 『일식』(1998) 『DAWN』(2009), 『마티네의 끝에서』(2016) 등이 있다.